광고
로고
광고
편집  2019.05.20 [01:09]
전체기사  
관광·문화
회원약관
청소년 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대왕 거미 잭슨과 전갈(7회)
잭슨은 전갈이 거미줄에서 탈출하는 것을 조용히 지켜봤어요. “더 두꺼운 거미줄을 쳐야겠어. 전갈이 끊을 수 없는 거미줄을.” 이렇게 속삭이면서 잭 ...
<가정의 달 특집> 오양심 ‘고전에서 배우는 가족문화’
조기 유학과 기러기 가족을 포함한 자녀교육문제, 청소년자녀와의 세대 간 갈등문제, 노인부양을 둘러싼 부모와 자녀간의 갈등문제, 아동학대, 부부폭 ...
‘지금보다 더 나은 삶’ 살 수 있을까?
아직까지 보험금을 크게 타 본적도 없지만 그만큼 건강하게 살아왔다는 생각으로 오히려 안심이 된다. 단지 아이들에게 크게 물려줄 재산이 별로 없기 ...
“삶의 전쟁터…따뜻한 목소리만 들어도”
지금도 동생과 만나면 엄마가 우리에게 준 크나큰 유산에 대해 말하곤 한다. 강인한 정신력과 생활력, 그리고 어떤 상황과 맞닥뜨려도 거뜬히 이겨내는 ...
“우주 자궁에서 새 아기별 탄생하고”
현숙한 아내는 그 입을 슬기롭게 열어 사랑하는 남편에게 기쁨과 소망과 자신(自信)을 주는 말을 한다. 명철한 아내의 입술의 말은 그 남편에게 깊은 ...
당시 서독은 새로운 세계! ‘어느 간호사의 정착일기’(5)
종교도 ‘시장 지향적’이 되어 버렸습니다. 종교는 일상생활에 ‘필요치 않은’ 그리고 ‘믿지 못할’ 테마가 되어 버렸습니다. 그리고 종교심이 있는 ...
'서독으로 파견된 간호사의 레터 수기’(27)
저는 요즈음 진로를 어찌 해야 좋을지 고민하고 있습니다. 독일에 얼마나 더 머물지, 귀국을 하게 되면 언제 할지, 오랫동안 독일에 머물면 배움도 계 ...
<가정의 달 특집> 이춘명 ‘가장 긴 달 5월’
가끔 찾아오던 딸은 가정의 달은 더 바빠 오지 않는다. 아들은 남의 자식이 되어 버렸다. 팔십이 넘은 나이에 건강할 때 돌봐준 손주들은 냄새 난다는 ...
<가정의 달 특집> 양은진 ‘잔소리가 키운 사형제’
몇 해 사이 부쩍 어깨가 굽고 움직임이 둔해지신 아빠를 보노라면 자꾸 어린 시절이 되돌아봐지고, 그 안에서 아빠의 흔적을 찾아보고 있는 나를 발견 ...
“세기의 능선…불현듯 멀어져가는 현실”
비록 나이 들어 이미 늙어진 노인의 삶이라고 해도 마땅히 최고로 감사할 일이다. 아니다. 오히려 노인의 삶이라서, 노인의 삶이기에 가질 수 있는 충 ...
 1  2  3  4  5  6  7  8  9  10 다음  8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약동의 중국경제! ‘현실과 미래’ 냉철 조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친환경농업 일대혁명 '전해수 농법' / 임승만
“삶의 전쟁터…따뜻한 목소리만 들어도” / 정선모 수필가
제3의 성전 제사의식 ‘지성소 핵심 기물’ / 피터 킹
‘지금보다 더 나은 삶’ 살 수 있을까? / 시인 한상림
양은진 ‘잔소리가 키운 사형제’ / 시인 양은진
'서독으로 파견된 간호사의 레터 수기’(27) / 임옥진
당시 서독은 새로운 세계! ‘어느 간호사의 정착일기’(5) / 임정희
“우주 자궁에서 새 아기별 탄생하고” / 림삼 /시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회원약관청소년 보호정책 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로고 발행인·편집인 蘇晶炫, 발행소:영광군 영광읍 옥당로 233-12, 청소년보호책임자 소정현, 등록번호 전남 아00256, 등록일자 2014.09.22, TEL 061-352-7629, FAX 0505-116-8642 Copyright 2014 영광(전남) 뉴스 All right reserved. Contact oilgas@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 영광(전남) 뉴스에 실린 내용 중 칼럼-제휴기사 등 일부 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영광(전님) 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강령을 따릅니다.